27세 대학원생-26세 취준생, 제1야당 대변인으로

토토사이트


“며칠 전만 해도 취업 준비생이었던 제가 오늘 제1야당의 대변인이 됐다. 상식으로 돌아가 정권을 교체할 수 있도록 힘을 보태겠다.” 5일 치러진 ‘나는 국대(국민의힘 대변인)다…
기사 더보기